광고

경북소방, 최첨단 CAFS 소방차 전격 배치

김천, 구미, 경산소방서 우선 배치

노성수기자 | 기사입력 2021/01/25 [15:39]

경북소방, 최첨단 CAFS 소방차 전격 배치

김천, 구미, 경산소방서 우선 배치

노성수기자 | 입력 : 2021/01/25 [15:39]

▲ [사진제공=경북도] CAFS 소방차 사진  © 로컬투데이

 

[로컬투데이=안동]노성수기자/ 경북소방본부는 기존 소방차 대비 화재진화력이 4~7배 뛰어난 최첨단 CAFS 소방차를 배치했다고 25일 밝혔다.

CAFS 소방차는 물과 포소화약제를 가압 된 공기로 조합해 물의 표면장력 저하를 유도하고 연소물로 침투되는 속도를 보다 빠르게 촉진시켜 기존의 물 사용대비 화재진화력을 높인 장비이다.

경북소방본부에 따르면, CAFS 소방차 보급을 통해 적은 양의 물로 화재를 진화해 2차 수손 피해를 경감하고 일반·유류화재 및 고층건물 화재에 대응력을 높여 각종 화재현장에서 활약이 기대된다고 전했다.

특히 후방안전장치를 설치해 후방 시인성을 높이는 등 현장에서 출동하는 직원들의 안전도 더욱 고려해 제작했다.

이번에 배치되는 CAFS 소방차는 김천소방서에 신설되는 율곡119안전센터 및 구미, 경산소방서에 우선 배치할 예정이며 금년에도 더 확대 보급 할 방침이다.

김종근 소방본부장은 일선 소방서 직원들에게“완벽한 현장활동을 위해서는 훈련으로 단련된 소방공무원과 현대화된 소방장비가 필수적이다”며 “이번에 도입된 CAFS 소방차를 통해 도민의 안전과 재산보호를 위해 최선을 다해 줄 것”을 당부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