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확진자 800명 임박한 천안시, '코로나19 백신접종' 준비에 만전

코로나19 예방접종 추진단 구성, 접종센터 지정 등 세부계획 수립

주영욱기자 | 기사입력 2021/01/14 [16:13]

확진자 800명 임박한 천안시, '코로나19 백신접종' 준비에 만전

코로나19 예방접종 추진단 구성, 접종센터 지정 등 세부계획 수립

주영욱기자 | 입력 : 2021/01/14 [16:13]

  © 로컬투데이=천안시청사 전경


[로컬투데이=천안] 주영욱기자/ 코로나19 확진자가 연일 추가로 발생되고 있는 천안시가 2월말부터 도입되는 코로나19 백신의 신속하고 안전한 접종을 위해 사전 준비에 착수했다고 14일 밝혔다.

 

먼저 시는 코로나19 예방접종의 체계적인 추진을 위해 부시장을 단장으로 한 ‘코로나19 예방접종 추진단’을 오는 18일까지 구성할 예정이다. 추진단은 4~5개 팀으로 구성되며, 접종기관 지정․운영과 접종인력 확보, 접종교육 및 관리, 접종 후 이상반응 감시 등을 맡게 된다.

 

또, 천안시의사회 등 민간 의료진과의 유기적 협력체제를 구축하기 위해 ‘백신접종 지역협의체’도 구성해 운영하기로 했다.

 

시는 백신이 도착하는 순간부터 보관, 콜드체인 운송, 접종방법, 사후관리 등 전 과정을 종합한 접종계획을 면밀하게 세워 시민들이 안전하게 접종을 받을 수 있도록 총력을 기울일 예정이다. 접종센터(2~3개소) 설치, 초저온 냉동고 확보 등 접종 준비의 중요한 사항들이 차질 없이 추진될 수 있도록 만전을 기하겠다고 설명했다.

 

예방접종은 고위험 의료기관 종사자와 집단시설 노인부터 성인 만성 질환자, 소아청소년 교육보육시설 종사자 등 우선 접종 권장 대상으로 시작해 점차 확대될 예정이다.

 

이현기 서북구 보건소장은 “코로나19 백신 접종이 원활하게 진행될 수 있도록 빈틈없이 준비해 나가겠다”며, “예방접종으로 천안시민의 집단면역 확보를 통한 코로나19의 지역사회 확산 차단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