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고품질 무농약 논산쌀' 홍콩 수출 성과!!

쌀 4kg 1150포와 누룽지 등, 수출가액 1200만원 상당

주영욱기자 | 기사입력 2020/08/10 [15:33]

'고품질 무농약 논산쌀' 홍콩 수출 성과!!

쌀 4kg 1150포와 누룽지 등, 수출가액 1200만원 상당

주영욱기자 | 입력 : 2020/08/10 [15:33]

  © 로컬투데이=쌀 수출 선적식


[로컬투데이=논산] 주영욱기자/ 충남 논산시(시장 황명선)가 코로나19여파 속에서도 성공적인 농산물 수출 성과를 거두며, 주목을 받고 있다.

 

논산시는 홍콩과의 쌀 수출MOU 체결이 성사되어 논산 쌀이 홍콩인의 밥상에 오르게 됐다고 전했다.

 

홍콩 수출길에 오른 연무농협 삼광 쌀은 미질이 우수하고, 고품질의 무농약 쌀로 윤기가 흐르는 밥알과 뛰어난 식감을 자랑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수출물량은 4kg 1150포와 누룽지 등이며, 수출가액은 1200만원 상당이다.

 

시는 이번 수출협약이 홍콩 쌀 시장을 개척하는 발판이 될 것으로 보고 있으며, 이를 통해 더욱 적극적으로 수출판로를 확보하겠다는 계획이다.


윤여흥 연무농협 조합장은 “뜻이 맞는 농업인분들과 함께 마음을 모아 의미있는 성과를 내어 기쁘다”며 “앞으로도 우리 쌀이 가진 장점을 극대화해 성공적인 수출 성과를 낼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논산시가 홍콩으로 농산물을 수출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 아니다. 지난 2017년 논산을 대표하는 딸기가 홍콩에서 그야말로 ‘대박’인기를 터뜨리며, 큰 수출 성과를 거뒀다.

 

이후 이러한 성과를 바탕으로 말레이시아, 태국, 대만 등 동남아 3개국에 이어 싱가포르, 베트남 등에서도 1천만 달러 이상의 수출성과를 거둬, 가장 어려운 분야라는 농산물 수출에서 새로운 기록을 수립함은 물론 농업인의 안정적인 소득을 위한 판로 개척에 성공했다는 평을 받았다.
 
시 관계자는 “논산의 농산물이 더 넓은 해외시장에서 경쟁력을 가질 수 있도록 농가를 대상으로 지속적인 재배기술, 수출, 유통 컨설팅 등을 실시하고, 농업인의 어려움이 없도록 아낌없이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