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대전시, 성평등한 조직문화 만들기 10대 과제 선정

김지연기자 | 기사입력 2020/07/16 [09:05]

대전시, 성평등한 조직문화 만들기 10대 과제 선정

김지연기자 | 입력 : 2020/07/16 [09:05]

▲ [자료제공=대전시] 성평등한 조직문화 만들기 10대 과제 © 로컬투데이

 

[로컬투데이=대전]김지연기자/ 대전시가 직원들을 대상으로 성평등한 조직문화를 만들기 위한 아이디어 공모를 해 10대 과제를 선정했다. 

 

16일 시에 따르면 이번 공모는 최근 사회 곳곳에서 낮은 성인지감수성으로 인해 불미스러운 사건들이 발생하고 있어 대전시 차원에서 평등한 조직문화를 조성하기 위해 기획됐다. 

 

공모는 지난 5월부터 한 달 동안 시 산하 공무원과 직원을 대상으로 진행됐으며, 모두 155명이 참여해 총 162건의 아이디어(복수응답 포함)를 제안했다. 

 

선정된 성평등한 조직문화만들기 10대 과제는 ▲슬기로운 직장회식문화 함께 만들어 갑시다! ▲동의 없는 성적 농담이나 스킨십은 안됩니다. ▲외모 말고 실력을 칭찬합시다. ▲공적 시간에 충실하고 사적 시간을 존중합니다! ▲다과준비는 손님 응대하는 분이 직접 합시다! ▲그 여자(남자) 그 아줌마(아저씨)가 아니라 그 직원입니다. ▲일상적인 대화를 할 때도 성평등을 생각합니다. ▲인사철 성별은 묻지 말고 일 잘하는지 물어봅시다. ▲상사와 부하, 남성과 여성이 아닌 직장동료로 인정합니다. ▲업무배치는 평등하게 자리에 이름표는 없습니다. 등의 생활 속 실천과제를 포함하고 있다. 

 

시는 10대 과제 제안자에게 지역경제 활성화 차원에서 온통대전으로 시상금을 지급했으며, 성평등한 조직문화를 만들기 위해 10대과제를 적극 홍보하고 성인지감수성 교육을 확대할 예정이다. 

 

김경희 성인지정책담당관은 “권력과 위계가 작동되지 않고 능력껏 자유롭게 일하는 근무환경은 조직 업무 성과와 능률을 향상한다”며 “성인지감수성에 기반을 둔 성평등한 조직문화를 조성하는 것이 매우 중요하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